에이비엘바이오 코로나19항체치료제 임상 美승인
에이비엘바이오 코로나19항체치료제 임상 美승인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9.1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비엘바이오의 코로나19 항체치료제 ABL901(HFB30132A)이 미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1상 임상시험 승인을 받았다.

다국적 바이오기업 하이파이바이오 테라퓨틱스와 공동개발 중인 ABL901은 SARS-CoV-2 표면에 위치한 스파이크 단백질을 표적으로 삼아 세포 감염을 막는 기전을 갖고 있으며 반감기 연장 기술이 도입됐다.

세포실험(in vitro)과 원숭이 동물실험(in vivo)에서 효능이 3.5개월 이상 지속됐으며, 인간에 투여 가능한 효력농도 이상의 고농도를 투여한 원숭이 독성실험에서 아무런 증거가 나타나지 않아 안정성도 확인됐다.

이번 1상 임상은 독성반응을 알아보는 시험으로 미국에서 건강한 피험자 24명을 대상으로 단일용량상승시험(SAD)을 진행한다. 

양사는 한달 내로 임상시험을 마치고 미국을 포함한 글로벌 임상 2/3상을 동시에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임상 결과는 내년 상반기에 나올 것으로 전망되며, 여름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