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보노디스크  ICOMES 2020서 비만치료 세션 개최
노보노디스크  ICOMES 2020서 비만치료 세션 개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9.09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사장: 라나 아즈파 자파)은 지난 9월 3일부터 5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0 국제 비만 및 대사증후군 학회 (ICOMES 2020, 2020 International Congress on Obesity and Metabolic Syndrome)’에서 국내외 비만 치료 전문가들을 위한 노보 노디스크 기업 세션을 가졌다.

회사는 이번 대회에서 총 3개 세션을 마련해 국내외 비만 치료 전문가들에게 사회에 만연해 있는 비만에 대한 편견을 알림과 동시에 적극적인 비만 치료 환경을 조성하고 과학적인 근거 중심의 효과적인 비만 치료방법을 공유했다.

3일 진행된 세션에서는 서초JM가정의학과의원 최정민 대표원장이 연자로 나서 '리라글루티드 3.0mg: 비만 임상의와의 실질적인 논의'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강연에서 최정민 원장은 장기적인 비만 치료의 필요성, 환자 증례를 통한 리라글루티드 3.0mg 치료 등을 다뤘다. 
 
5일에는 서울아산병원 내분비내과 정창희 부교수가 '리라글루티드: 체중 감소 이상의 주요 기회들'이라는 주제로 식욕조절, 내장지방 감소, 심혈관질환 예방 측면에서의 비만과 리라글루티드 3.0mg의 기회에 대한 내용을 소개했다.

이어 같은 날 '비만 치료의 새로운 경향'이라는 주제 하에 총 3명의 연자가 발표를 이어갔다. 분당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김주영 교수가 '체중에 대한 대화: 체중 감량 및 유지를 위한 공동 의사 결정'을, 노보노디스크 총괄 과학 고문인 피터 커르트잘스(Peter KURTZHALS)가 '비만에서 GLP-1 RA의 과거, 현재, 미래'를 소개했다. 마지막으로 아일랜드 더블린 대학의 캐를 르 루 교수(Carel le ROUX)가 '왜 GLP-1RA–Liraglutide 3.0mg을 고려해야 하는가?'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번 진행된 모든 강연은 ICOMES2020 종료 후 9월 12일까지 재청취가 가능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