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 '나보타' 경부근긴장이상 임상시험 美승인
대웅 '나보타' 경부근긴장이상 임상시험 美승인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9.03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웅제약의 나보타가 보톨리눔톡신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

대웅의 사업파트너인 이온바이오파마는 미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경부근긴장이상증에 대한 2상 임상시험 승인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경부근긴장이상은 목 근육이 경련, 수축되거나 비정상적인 위치로 돌아가는 신경학적 이상증상으로 보툴리눔톡신이 표준치료법이다. 경부근긴장이상을 겪는 미국인은 5만명 이상으로 추정된다.

2상 임상시험은 2021년 상반기에 시작될 예정이며 이후 추가 적응증을 획득해 나갈 계획이다. 이온바이오파마는 미국, 유럽, 캐나다 등에서 대웅제약의 제품을 치료용 목적으로 허가, 수입, 판매하는 등 상업화와 관련된 독점권을 갖고 있다.

대웅제약은 임상개발의 조기 종료와 선진국 치료시장 사업강화를 위해 이온바이오파마에 2천 5백만 달러 규모의 전환사채를 투자키로 했다. 나보타는 이미 주보라는 제품명으로 미FDA와 유럽식약청(EMA)으로부터 미간주름 적응증 승인을 받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