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국제학회 온오프형식 개최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국제학회 온오프형식 개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7.1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부터 이틀간 여의도 콘래드호텔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와 서울국제학회가 17일 부터 이틀간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사태로 온오프라인으로 실시됐으며 외국인 강연자는 VOD를 이용한 온라인 강의를 진행하고, 한국 강연자들은 오프라인으로 학회장 현장에서 강의했다.

25개국 587명이 참여한 이번 대회에서 해외 참가자는 102명이며 이 중 해외초청자는 10개국 14명이다. 학회측에 따르면 오프라인 대회 때보다 국가와 지역에 관계없이 접근성이 쉬워진 만큼 지난번 대회 보다 더욱 다양한 국가의 연구자들이 참여했다. 아울러 해당 분야에서 한국이 선도하는 학계의 분위기도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이번 대회는 국제와 국내심포지엄 세션을 구분했던 지난 번 대회와는 달리 국제심포지엄 세션만 진행됐다. 첫째날인 17일에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H.pylori) 제균을 향상에 대한 방안과 아시아국가의 위장관 질환의 치료 및 검사방법, H.pylori 감염 연관 질환의 최근 동향과 특성, 국가별 비교 연구가 발표됐다.

18일에는 한국과 미국, 일본의 초청강연을 통해 H.pylori 감염과 제균치료에 대한 진료지침을 동서양의 관점에서 소개됐다. 아울러 위암 위험을 줄이는 예방적 약물로 메트포르민, 아스피린 등의 투여와 H.pylori 제균치료의 위암 예방효과에 대해서도 알아보았다.

마지막으로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와 베트남학회의 합동심포지엄에서는 H.pylori 감염의 진단과 위암 고위험군의 분류 전략, 개정된 국내 H.pylori 제균치료 가이드라인도 발표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