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병원 코로나19 환자 5명 혈장치료 후 완치
인하대병원 코로나19 환자 5명 혈장치료 후 완치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7.09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환자 5명이 혈장치료를 받고 완치됐다고 인하대병원이 9일 발표했다. 병원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현재까지 회복기 혈장치료를 받은 환자 7명 중 5명이 완치판정을 받아 퇴원했으며 사망환자는 없었다고 밝혔다.

혈액혈 불일치에 따른 혈장치료의 문제점에 대해 이진수 교수팀은 "혈액형 불일치는 전혈(whole blood) 수혈에서 중요한 문제일 수 있지만 회복기 혈장치료에는 문제가 되지 않는다"면서 "코로나-19 치료법이 아직 명확하게 적립되지 않은 상태에서, 회복기 혈장치료에 대한 검증되지 않은 오해와 불필요한 장애 요소가 있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한편 인하대병원은 지난 6일 혈장치료를 받고 완치된 60대 남성 환자의 사례를 국제학술지 JKMS(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에 발표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