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안먹는 남성 심장병위험 3배↑
아침 안먹는 남성 심장병위험 3배↑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6.30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을 거르는 40세 이상 한국남성에서 심장병 발생 위험이 3배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가정의학과 심재용 교수팀은 국민건강영양조사(2015년) 데이터로 아침식사와 당뇨병 및 심혈관질환의 관련성을 분석해 대한가정의학회지에 발표했다고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이 밝혔다.

연구 대상자는 40∼79세 이상 남녀 1,001명(남 384명, 여 617명). 분석 결과, 40세 이상 남녀의 아침 결식률(주 4회 이하 섭취)은 25%였다. 

향후 10년 이내 심혈관질환 발생 위험은 아침을 거르는 남성이 아침을 거의 챙겨 먹는(주 5∼7회) 남성보다 3배 높았다. 아침 결식과 인슐린 저항성은 특별한 관련성이 없었다.

아침을 자주 거르는 사람일수록 평균 연령이 낮았고 교육수준과 음주·흡연율이 높았다. 아침을 잘 챙겨 먹는 사람은 규칙적인 생활습관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40세 이상 남성에서 아침 결식과 심혈관질환 위험의 상관성은 나타났지만 인과관계는 확인되지 않았다"면서 "아침을 자주 거르는 사람이 상대적으로 나쁜 생활 습관을 갖고 있어 심장병 위험을 높아질 수 있다"고 추정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