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치료제 '니클로사마이드' 국내임상준비
코로나19 치료제 '니클로사마이드' 국내임상준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4.1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스퇴르연구소 연구, 대웅제약-대웅테라퓨틱스 공동실시

코로나19 항바이러스에 효과적으로 알려진 구충제 니클로사마이드가 국내 임상시험 준비 중이다.

대웅제약은 (주)대웅의 자회사 대웅테라퓨틱스와 함께 다음 달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주도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영장류 효능시험을 거친 후 7월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임상시험 계획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니클로사마이드는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연구결과 코로나19 항바이러스효과가 매우 뛰어난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달 미식품의약국(FDA)에 따르면 세포실험에서 니클로사마이드의 코로나19 항바이러스 효과는 에볼라치료제 렘데시비르 대비 40배, 말라리아치료제 클로로퀸 대비 26배 높다. 하지만 체내 혈중농도가 유지되지 못한다는게 단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