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성백혈병치료제 블린사이토 추가 적응증
급성백혈병치료제 블린사이토 추가 적응증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4.01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젠코리아의  재발∙불응성 급성림프모구백혈병(ALL) 치료제 블린사이토(성분명: 블루나투모맙)가 4월 1일부터 필라델피아 염색체양성(Ph+) 급성림프모구백혈병 및 공고요법이 필요한 재발∙불응성 ALL 치료에도 건강보험 급여가 적용된다.

이에 따라 2가지 이상 티로신키나제억제제(TKI) 투여에도 재발하거나 반응이 없는 3차 이상의 Ph(+) 재발∙불응성 ALL 환자도 블린사이토 치료를 받을 수 있다. 

또한 블린사이토 관해유도요법으로 완전관해된 환자 가운데 조혈모세포이식 사전 승인을 받았는데도 즉각적인 조혈모세포이식을 받을 수 없어 관해 상태 유지를 위해 공고요법이 필요한 환자들에도 최대 3주기까지 본인부담금 30%의 선별급여가 적용된다.

이번 적응증 추가 승인은 2상 임상시험인 ALCANTARA 결과에 근거했다. 연구에 따르면 블린사이토로 치료군 45명 가운데 16명(36%)이 치료 2주기 내 완전관해 또는 부분적 혈액학적 복구를 동반한 완전관해(CRh)에 도달했다. 이 가운데 7명이 동종조혈모세포이식을 받았다. 

이러한 관해 도달 효과는 재발을 여러번 경험한 환자에서도 일관되게 나타났으며, 안전성 프로파일 또한 이전 임상연구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