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암환자 15만 8천명, 남성이 여성의 2배
위암환자 15만 8천명, 남성이 여성의 2배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3.23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대 31%로 최다, 이어 70대, 50대 순
건보공단 5년간 진료데이터 분석 결과

위암환자는 남성이 여성 보다 2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23일 발표한 최근 5년간 진료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2018년 기준 위암환자는 15만 8천명으로 5년전 보다 1만명(남성 7천명)이 늘었다.

성별로는 남성이 여성의 약 2배(67.3% 대 32.7%)였으며, 연령별로는 60대 환자가 가장 많고(약 31%), 이어 70대(27%), 50대(22%) 순이었다.

건강보험공단 제공
건강보험공단 제공

남성 위암환자가 많은 이유에 대해 일산병원 소화기내과 전한호 교수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감염 외에 위축성 위염 및 장상피 화생 유병률, 그리고 흡연, 음주, 식습관의 차이 때문"으로 추정했다.

40~50대에서 위암환자가 급증하는 이유는 국가암검진 사업으로위내시경검사가 많아진데 있다. 다만 정기검진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은 여전히 낮아 40대에 발생한 위암을 50대에 발견됐을 가능성도 높다고 전 교수는 설명했다.

한편 같은 기간 위암환자 진료비도 2,697억원에서 3,682억원으로 985억원 늘어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