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첫 증상은 경미한 발열·인후통
코로나19 첫 증상은 경미한 발열·인후통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2.16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의 최초 증상은 발열과 인후통이 대부분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가 2월 15일까지 국내 발생 확진자 28명의 역학적 특성을 분석한 결과, 해외 유입 사례는 16명(57.1%, 중국 12명)이다. 

국내 감염 사례는 10명(35.7%)이며 2명(7.1%)은 전파 경로를 조사 중이다. 남성은 15명(53.6%), 여성은 13명(46.4%)이며, 50대가 8명(28.6%)으로 가장 많았다. 국적 별로는 한국 22명(78.6%), 중국 6명(21.4%)이었다.

최초 임상 증상은 경미하거나 비특이적인 경우가 대부분이고, 발열, 인후통이 각각 9명(32.1%)으로 가장 많았다. 이후 실시한 영상검사에서 18명(64.3%)이 폐렴 증상을 보였다.

현재까지 국내 감염 사례 10명은 밀접 접촉한 가족 및 지인에서 발생했으며, 이들의 평균 잠복기는 4.1일이었다. 무증상 상태에서 2차 전파는 확인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