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잡하지 않은 실외, 개별공간에서는 마스크 불필요"
"혼잡하지 않은 실외, 개별공간에서는 마스크 불필요"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2.12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흡기증상자·감염의심자 돌볼때, 의료기관방문자,
감염·전파위험 높은 직업군은 KF80이상 필수 착용
대한의사협회-식품의약품안전처 공동 제시

혼잡하지 않은 야외나 개별공간 외에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대한의사협회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2일 코로나19(COVID-19) 예방을 위해 세계보건기구(WHO)의 권고사항을 참고한 지역사회 일반인의 마스크(KF80이상) 착용시기와 방법을 제시했다. 

이에 따르면 기침, 재채기, 가래, 콧물, 목아픔 등 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건강한 사람이 감염 의심자를 돌보는 경우, 의료기관 방문자, 감염·전파 위험이 높은 직업군 종사자는 착용해야 한다.

위험 높은 직업군이란 대중교통 운전기사, 판매원, 역무원, 우체국 집배원, 택배기사, 대형건물 관리원 및 고객을 직접 응대하여야 하는 직업종사자를 말한다.

마스크 사용 시에는 착용 전 손을 비누와 물로 씻거나 알코올 손소독제로 닦고, 착용 시에는 얼굴과 마스크 사이에 틈이 없는지 확인해야 한다. 사용하는 동안에는 마스크를 만지지 말아야 한다.

혼잡하지 않은 야외나 개별공간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무방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