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SK9억제제 '레파타' 건보급여 확대
PCSK9억제제 '레파타' 건보급여 확대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9.12.30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고위험 죽상경화성 심혈관질환, 고콜레스테롤혈증 및 혼합형 이상지질혈증

암젠코리아의 PCSK9 억제제 레파타(성분명: 에볼로쿠맙)가 내년 1월 1일 부터 죽상경화성 심혈관질환 초고위험 환자와 고콜레스테롤혈증 및 혼합형 이상지질혈증 환자의 치료 적응증으로 건강보험 급여 확대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레파타는 죽상경화성 심혈관질환 초고위험 성인환자에서 최대 내약 용량의 스타틴과 에제티미브(ezetimibe)를 병용투여해도 반응이 부족하거나(LDL-C 수치가 기저치 대비 50% 이상 감소하지 않거나 LDL-C≥70mg/dL)에 추가 투여 시 급여가 적용된다.

이번 급여 확대는 3상 임상시험   FOURIER 연구 결과에 근거했다. 전세계 2만 7천여명의 죽상경화성 심혈관질환 병력을 가진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된 이 연구에서 레파타 투여군(레파타+스타틴)은 위약 투여군(위약+스타틴) 대비 주요 심혈관계 사건(심근경색, 뇌졸중 발생 및 심혈관계 사망사건에 대한 복합평가변수, MACE) 위험을 20%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위험비 0.8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