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나이티드 남아공 항암제 시장 진출
한국유나이티드 남아공 항암제 시장 진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4.11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남아프리카공화국의 항암제 시장에 본격 뛰어든다.

한국유나이티드는 4월 9일 열린 2019 붐업코리아(대한무녕투자진흥공사)에서 남아공의 안도파마(Ando Pharma)사와 페미렉스 등 항암제 4종의 현지 판매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안도 파마사는 2009년 설립된 항암제 및 항생제 수입 유통 전문 회사로, 정부 입찰과 민간시장 모두에 강점을 가지고 있다. 

초도 물량 규모는 60만 달러이며 추가 신규 항암제로 협력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