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매출 감소, 영업益 적자
셀트리온헬스케어 매출 감소, 영업益 적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2.2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셀트리온헬스케어의 매출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셀트레온헬스케어가 22일 잠정 발표한 2018년 실적에 따르면 매출은 전년 대비 22.5% 감소한 7,135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적자로 돌아섰다.

회사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글로벌 파트너사들과 유통구조 개선을 위한 논의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전략적으로 판매 물량을 줄인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현재 각 지역에 특화된 37개의 글로벌 유통사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으며 해당 유통사를 통해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하지만 이미 발표했듯이 올해부터는 유통사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쌓은 글로벌 마케팅 노하우 및 경험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에 직접 뛰어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파트너사와의 합리적 수익 분배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유통 구조 개선에 대해 논의 중이며, 상호 윈-윈할 수 있는 전략 도출을 올 상반기 안으로 마무리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회사는 또 "현재 의약품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계획 보다 많은 물량을 혀지로 공급하고 있다"면서 "1분기부터 매출과 수익성이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