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매출 전년比 2.2% 증가...5,672억원
동아ST 매출 전년比 2.2% 증가...5,672억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2.1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益 63%, 당기순익 흑자

동아ST가 지난해 매출 5,672억원을 기록했다.

13일 발표한 지난해 실적에 따르면  매출액은 전년도 5,548억원에서 2.2%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지난해 241억 원에서 63.2% 증가한 393억 원이다. 당기순이익은 312억원으로 전년 대비 흑자전환했다.

전문의약품은 전년 대비 0.6% 증가한 2,988억원이며, 스티렌을 제외한 모티리톤, 슈가논, 주블리아 등은 모두 매출 증가를 보였다.

스티렌은 2.4% 감소한 187억 원을, 모티리톤은 1.4% 증가한 213억원이었다. 슈가논은 약 50% 증가한 99억원을, 주블리아는 무려 207% 증가한 120억원을 기록했다.

해외수출은 0.3% 증가한 1,402억원이었으며, 캔박카스와 신성빈혈치료제 에포론이 이끌었다. 의료기기 진단은 727억원으로 전년대비 7.9% 줄어들었다. 

Tag
#동아S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