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 유산균배양건조물 식약처 허가
일동 유산균배양건조물 식약처 허가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8.11.29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유산균배양건조물 RHT-3201에 대해 건강기능식품 개별인정형 원료로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취득했다.

RHT-3201은 일동이 자체 개발한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람노서스 IDCC 3201을 열처리 배양 건조한 물질로서 이번 허가로 면역과민반응에 의한 피부상태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능성을 인정 받았다.

이번 허가는 아주대병원 소아청소년과 이수영 교수팀과 공동실시한 인체적용 시험 결과에 근거했다.

이 시험의 대상자는 만 1세 이상, 만 12세 이하의 유·소아 총 100명. 이들을 시험군과 대조군으로 나누고 각각 RHT-3201(100억 cells)과 위약을 1일 1회, 12주 간 투여해 2개군 간 아토피 피부염 중증도 지수(SCORAD) 변화량을 비교했다.

그 결과, SCORAD 감소치는 대조군(-8.37±9.95)에 비해 시험군에서(-13.89±10.05)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나타나(p<0.05) 면역 과민반응에 의한 피부 상태가 개선됐다.

또한 면역과민반응과 관련하는 호산구(면역계 백혈구의 일종)의 활성화 단백질 ECP 수치, C반응성단백(CRP) 수치 등이 대조군에 비해 유의하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