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안암병원 JCI 4차 인증 성공
고대안암병원 JCI 4차 인증 성공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0.1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원장 박종훈)이 국제의료기관평가위원회(JCI) 4차례 연속 인증에 성공했다. 

고대안암의 JCI인증은 2009년 첫 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2012년, 2015년에 재인증에 이어 올해 4차 인증까지 마치게 됐다.

올해는 한층 강화된 6번째 인증기준을 적용했으며 이 기준으로 4차 인증까지 받은 국내 병원은 고대안암이 처음이다.

JCI 위원회 평가단은 병원을 직접 방문해 환자의 내원부터 귀가까지의 전 과정 즉, 진료와 진단 과정, 의료장비의 수준, 감염 및 환자 안전 프로세스, 시설관리 등 현장 심사를 진행했다. 

더욱 업그레이드 된 이번 2018년 4차 인증은 316개의 엄격한 인증기준과 1,271개의 항목인 JCI 인증기준집 6번째 개정판으로 조사가 이뤄졌다.

박종훈 병원장은 "JCI 4차 연속 인증함에 있어서, 전 직원들이 너나할 것 없이 엄청난 노력을 했기에 이에 감사하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고려대학교 병원이 지향하는 병원은 JCI의 방향과 같다. 고려대학교 병원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안전한 최고의 병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