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보노디스크 '리조덱', 인슐린글라진 보다 한수 위
노보노디스크 '리조덱', 인슐린글라진 보다 한수 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0.08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당뇨병학회  Step by Step 임상 결과 발표

인슐린데글루덱이 인슐린글라진 대비 효과와 안전성이 높다는 임상연구결과가 나왔다.

스크립스위티어당뇨병연구소 아테나 필리스 치미카스 박사는 지난 1일 열린 54회 유럽당뇨병학회(베를린)에서 리조덱(인슐린데글루덱+인슐린아스파트)이 인슐린글라진+인슐린아스파트를 비교한 임상시험 Step by Step의 결과 발표했다.

이 연구의 대상자는 기저 인슐린과 경구용 혈당강하제의 병용 또는 비병용에도 인슐린요법을 강화해야 하는 2형 당뇨병 환자. 

38주간 비교한 결과, 리조덱군에서는 주사횟수가 50%, 1일 총 투여량은 12% 줄어들었다. 또한 야간 중증저혈당 또는 증후성 저혈당 발생률이 45% 낮았다.

치미카스 박사는 "하루에 여러 번 주사해야 하는 치료법은 치료순응도를 낮춰 혈당 조절을 어려원진다"면서 "이번 임상 연구 결과를 통해 리조덱이 인슐린 글라진 U100+인슐린 아스파트보다 혈당을 간편하고 효과적으로 조절할 수 있는 것으로 입증됐다"고 말했다.

노보노디스크가 개발한 리조덱은 인슐린데글루덱과 인슐린아스파트를 하나의 펜에 담은 인슐린 복합제로, 2012년 12월 승인된 이후 현재 미국을 비롯한 90개국 이상에서 승인됐으며 20개국에서 시판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