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름 한장으로 대장암 셀프진단...비용↓ 정확도↑
필름 한장으로 대장암 셀프진단...비용↓ 정확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0.01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환자의 혈중 유리핵산 고농도치 활용

피 한방울로 암을 진단하는 방법이 속속 개발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얇은 필름으로 암을 자가진단할 수 있는 방법이 제시됐다.

서울아산병원 대장항문외과 박인자, 융합의학과 신용 교수팀은 가로 7cm, 세로 8cm 정도의 초박형 플라스틱 필름 한 장으로 대장암을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어드밴스드 사이언스(Advanced Science)에 발표했다.

이 필름은 디메틸디티오비스프로피온이미데이트(DTBP)라는 물질이 혈중 유리 핵산과 선택적으로 결합한다는 특성을 이용했다. 암환자에 혈중 유리핵산 농도가 높다는 점을 이용한 것이다. 

연구팀은 대장암환자 14명을 새로 개발된 필름군과 기존 분리기술군으로 나누어 비교했다.

그 결과, 진단 정확도는 71%와 57%로 필름군에서 높게 나타났다. 결과를 얻기까지 걸린 시간도 기존 1시간 보다 20분이 빨랐다.

연구팀은 "이번 기술은 다른 암종에도 적용할 수 있다"면서 "상용화까지는 시간이 걸리겠지만 을 정확하고 간편하게 진단해 암 환자들이 빠르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연구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