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판피린 CF '골든타임'편 온에어
동아제약 판피린 CF '골든타임'편 온에어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9.27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제약이 종합감기약 '판피린'의 골든타임을 주제로 한 CF를 만들었다.

응급상황에서 생명을 살릴 수 있는 골든타임이 있듯이 감기증상에도 동일한 기회가 있음을 전달하기 위해서다.

모델은 최근 영화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배우 박보영이다. 그녀는 광고에서 ‘몸이 으슬으슬 찌뿌둥해요?’, ‘목이 칼칼해요?’, ‘머리가 띵?’ 하냐고 몸살과 감기, 두통의 증상이 있는지 물어본다. 이어 버티다가 타이밍을 놓치면 안 된다고 하며 감기에도 골든타임이 있다고 말한다. 

동아제약 판피린은 50년 이상 된 장수브랜드이다. 1956년 일반의약품 허가를 받고 정제 형태로 1961년 첫 생산 및 판매를 시작했다. 

1961년에는 알약이었다가 1977년부터 현재와 같은 크기의 병에 담긴 액제 형태가 됐다. 

판피린은 반세기가 넘는 기간 동안 소비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오며 감기약 하면 떠올려지는 대표 감기약으로 자리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