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증 건선치료제 '탈츠' 내달 보험급여
중증 건선치료제 '탈츠' 내달 보험급여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8.07.31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릴리의 중증건선치료제 탈츠(성분명 익세키주맙)이 내달부터 보험급여 적용을 받는다.

급여 적용 대상은 6개월 이상 지속되는 만성 중증 성인 판상건선 환자 중 ▲판상건선이 전체 피부면적(BSA)의 10% 이상이고 건선부-중증도 지수인 PASI(Psoriasis Area and Severity Index)가 10 이상이면서 ▲메토트렉세이트(MTX) 또는 사이클로스포린을 3개월 이상 투여했는데도 반응이 없거나 부작용 등으로 치료를 지속할 수 없는 경우다. 

그리고 ▲광화학치료법(PUVA)이나 광선치료법(UVB)으로 3개월 이상 치료했음에도 반응이 없거나 부작용 등으로 치료를 지속할 수 없는 환자, 그리고 ▲TNF-α 억제제 또는 우스테키누맙, 세쿠키누맙에 효과가 없거나 부작용으로 투약을 지속할 수 없는 경우 또는 복약순응도 개선이 필요할 경우에도 투여 소견서를 첨부하면 교체 투여시에도 급여를 인정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