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개발 첫 인공지능 의료기기 허가
국내 개발 첫 인공지능 의료기기 허가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8.05.16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국내 의료기기업체 (주)뷰노가 개발한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된 의료영상분석장치소프트웨어 '뷰노메드 본에이지(VUNOmed-BoneAge)'를 16일 허가했다.

이 제품은 X선 영상을 통해 환자의 뼈 나이를 제시하고, 의사가 제시한 정보 등을 이용해 성조숙증이나 저성장을 진단하는데 도움을 주는 소프트웨어다.

그동안 의사가 환자의 왼쪽 손 X선 영상을 참조표준영상(GP)과 비교하면서 뼈 나이를 판독하던 것을 AI가 자동으로 판독해 준다.

실제 임상시험을 통해 제품 정확도를 평가한 결과, 의사 판단과 평균 0.9개월 차이를 보였으며, 제조업체가 해당 제품 인공지능이 스스로 인지·학습할 수 있도록 영상자료를 주기적으로 업데이트하면 격차를 좁힐 수 있도록 설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