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궁내막증치료제 '비잔' 안전성 · 효과 재확인
자궁내막증치료제 '비잔' 안전성 · 효과 재확인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5.1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궁내막증치료제 비잔(성분명 디에노게스트 2mg)의 효과와 안전성이 재확인됐다.

바이엘은 10일 국내 73개 기관에서 비잔으로 치료받은 환자 3,356명(평균 34.96세, 약물복용 기간 평균 약 285일)을 대상으로 실시된 시판후 안전성조사(PMS) 결과를 국제자궁내막증·자궁질환 학회(이탈리아 플로렌스, 4월 26~28일)에서 발표했다. 

이 조사는 2011~2017년까지 6년의 데이터를 분석한 전향적 관찰연구다. 

3,113명을 대상으로 시각적 통증감소 척도(VAS)를 이용한 효과 분석에 따르면, 평균 27.6±28.9mm 줄어들었다. 30mm 이상 줄어든 환자를 대상으로 한 하위분석에서도 대상자의 94%가 10mm 이상 감소를 보여 유의한 감소 효과가 확인됐다.

연구자의 임상 인상척도(CGI)를 이용한 증상개선효과 조사에서도 '증상이 개선됐다'는 응답이 91.3%로 나타났다. 환자의 주관적인 치료 효과 및 내약성에 대한 평가에서는 '만족한다'가 75%로 확인됐다.

2,777명을 대상으로 한 안전성 분석에 따르면 약물이상반응 발생률은13.3%였다. 체중증가(2.5%)가 가장 많았으며 이어 부정기적 질출혈(2.4%), 두통(1.2%) 순이었다.

이번 연구에 참여한 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김성훈 교수는 "이번 조사는 3천명이 넘는 환자의 데이터를 분석한 대규모 연구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면서 "자궁내막증의 장기 관리에서 비잔의 안전성과 효과가 재확인된 계기"라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