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병원 지역 첫 신·췌장 동시 이식 성공
부산대병원 지역 첫 신·췌장 동시 이식 성공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5.08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대병원이 신장과 췌장을 동시에 이식하는 수술에 성공했다.

부산대병원 외과 정영수 교수팀은 올해 2월 19일 부산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신췌장 동시 이식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정 교수팀은 2013년 부산 경남 지역에서 처음으로 췌장이식술에 성공한 바 있다.

췌장은 비교적 나이가 젊고 비만도가 높지 않은 기증자로부터 받아야하는 만큼 췌장이식 단독시행만으로도 전국에서 연간 60건(2012년~2016년까지 5년 평균 이식 건수)에 불과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