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추무진 회장 40대 회장선거에 출사표
의협 추무진 회장 40대 회장선거에 출사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2.14 2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 추무진 회장이 40대 의협회장 선거에 출사표를 던졌다.

추 회장은 14일 "아직 못 다 한 일이 많다. 마지막 봉사의 기회를 달라"며 선거 출마를 공식화했다.

그는 임기동안 연 평균 3% 이상의 수가인상, 전공의특별법 제정, 노인정액제 개선 등의 치적을 강조하면서도 협회와 회원의 힘을 하나로 모으지 못한데 대해 반성한다고도 말했다.

추 회장은 "지금은 산적한 현안을 해결해야 하는 중차대한 시기"라며 "투쟁과 협상은 수레바퀴 처럼 양쪽이 같이 가야 원하는 목적지에 다다를 수 있다. 슬기롭고 현명한 투쟁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공약으로 △회원총회 및 회원투표제 관철 △기본진찰료 30% 및 종별가산율 15% 인상 △전공의 폭행 가정처벌 전임의 지위 보장법 제정 △회관신축 마무리 및 오송 교육·연구센터 건립 추진 등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