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사노피파스퇴르에 1천 700억원 기술수출
SK케미칼, 사노피파스퇴르에 1천 700억원 기술수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2.12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독감백신 적용하는 세포배양방식

SK케미칼의 백신 생산 기술이 사노피 파스퇴르에 라이센스된다.

SK는 자체 개발한 세포배양 방식의 백신 생산 기술을 사노피 파스퇴르의 차세대 독감백신에 적용하는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SK에 따르면 이번 계약 규모는 최대 1억5,500만 달러(한화 약 1,691억원)로 국내 백신기술 수출로는 사상 최대 액수다. 1,500만달러는 기술수출 계약 체결과 동시에, 2천만달러는 기술 이전 완료 후에 받게 된다. 

또한 추가적인 마일스톤에 따라 최대 1억 2억달러를 받고, 매출액 대비 일정 비율의 로열티도 추가로 받는 조건이다.

이번에 수출된 세포배양 방식의 독감백신 기술은 동물세포를 활용해 생산 과정이 빠르고 효율이 우수하다는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SK는 이 기술을 이용해 2015년 3가 세포배양 독감백신을, 2016년에는 세계에서 최초로 4가 세포배양 독감백신을 상용화하는 데 성공했다. SK케미칼의 세포배양 독감백신 스카이셀플루는 출시 이후 3년만에 누적 판매량 1,400만 도즈(1도즈는 1회 접종량)를 돌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