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약 '이달비' 한국인 대상 효과 · 안전성 입증
고혈압약 '이달비' 한국인 대상 효과 · 안전성 입증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2.09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RB계열 고혈압치료제 이달비(성분명 아질사르탄 메독소밀)이 한국인에도 효과와 안전성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정명호 교수는 한국인 대상 이달비의 3상 임상연구 결과 한국인 고혈압환자에서도 효과와 안전성이 우수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대한고혈압학회 영문저널 Clinical Hypertension에 발표했다.

이번 연구 대상자는 본태성 고혈압 성인환자 328명. 이들의 진료실 수축기혈압은 평균 150~180mmHg였다. 

이들을 이달비 40mg, 80mg 투여군, 그리고 위약군으로 나누고 6주 후 혈압 변화를 관찰했다.

그 결과, 혈압 변화폭은 위약군이 -8.8(2.00)mmHg인데 비해 이달비 40mg와 80mg 투여군은 각각 -22.1(1.41)mmHg과 -23.7(1.40)mmHg으로 우수한 혈압 강하 효과를 보였다.

환자의 나이, 성별, 당뇨병 유무 등을 조정해도 유의한 효과를 보였다. 이달비 40mg, 80mg군의 내약성은 위약군에 비해 우수했으며 이상반응도 각 군별 비슷해 우수한 안전성도 확인됐다.

정 교수는 연구에서 고혈압 환자들에게 이달비가 새로운 치료 옵션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