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협회 "밀양 세종병원 희생자에 애도, 모든 조치 취할 것"
의사협회 "밀양 세종병원 희생자에 애도, 모든 조치 취할 것"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1.2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의사협회(회장 추무진)가 26일 발생한 밀양 세종병원의 화재 사건으로 숨진 희생자에게 애도를 표했다.

김주현 대변인은 "이번 밀양 사건에 의사를 포함하여 고귀한 생명들인 수많은 사망자가 발생한 것에 대해 의료인의 한사람으로 충격과 슬픔을 금할 수 없다. 협회는 더 이상 추가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게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의협은 이날 화재현장에 조사팀을 급파하도록 지시했다. 내일은 추무진 의협회장과 안양수 총무이사가 현장을 방문하고 현재 환자이 이송돼 있는 현지 병원의 치료 현황을 파악한다.

김 대변인은 "화재 등 참사에 따른 정신적 외상은 사고가 진압된 후에도 지속될 수 있고  적절한 대처가 안될 경우 외상후 스트레스장애를 비롯한 다양한 정신과적 문제가 발생하는 만큼 의협 집행부가 내려가 생존 환자들의 정신과적 상황을 파악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의협은 이번 화재사고에 대한 정부의 조속한 수습 및 안전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