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세브란스병원 난치성 갑상선암 연구소 개소
강남세브란스병원 난치성 갑상선암 연구소 개소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8.01.1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세브란스병원 갑상선암센터(센터장 장항석)이 난치성 갑상선암에 대한 진단 및 치료법을 연구할 ‘난치성 갑상선암 연구소’를 개소했다.

장항석 소장은 “현재까지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난치성 갑상선암으로 치료받고 있는 환자는 523명이며, 그 중 사망한 환자는 83명”이라고 밝혔다. 또한 “현재까지 거의 밝혀진 바가 없는 진행성 난치성 갑상선암의 새로운 치료법을 개발하고, 갑상선암의 악화 원인을 밝히고자 한다. 그리고 난치성 갑상선 암으로 고생하는 환자들을 위한 다각도의 직접적인 지원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