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의료원 중증질환 · 응급의학 의료진 강화
국립중앙의료원 중증질환 · 응급의학 의료진 강화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7.11.06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중앙의료원이 뇌종양, 폐암, 혈액질환 등 중증질환 분야의 전문성을 높이고 응급진료 기능 강화를 위해 신경괴와에 김명수, 혈액종양내과에 이하연, 응급의학과에 권재현 전문의 등 3명을 신규 임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