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삼성바이오에피스 바이오시밀러 2개 독점판매
유한양행, 삼성바이오에피스 바이오시밀러 2개 독점판매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7.10.11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유한양행 (대표 이정희)이 삼성바이오에피스의 레미케이드(성분명:인플립시맙) 및 엔브렐(성분명:에타너셉트)의 바이오시밀러를 판매한다.

양측은 11일 이들 약물에 대한 한국 내 독점판매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들 바이오시밀러는 삼성바이오에피스가 해외 및 국내 임상을 통해 개발한 항체의약품으로, TNF-알파를 억제해 류마티스관절염과 크론병 치료 등에 사용되는 바이오 의약품이다.

이번 계약으로 유한양행은 이들 제품에 대한 국내 유통 및 마케팅을 담당하며 연간 1,500억 규모의 국내 TNF-알파 억제 항체의약품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
 
유한양행은 그동안 소화기 및 류마티스 내과 분야의 오랜 영업 마케팅 경험을 갖고 있는 만큼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