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65세 이상 노인의료비 25조원, 전체의 약 39%
지난해 65세 이상 노인의료비 25조원, 전체의 약 39%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7.10.08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고령화사회로 인해 국내 65세 이상 노인 의료비가 최근 8년새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가 자유한국당 강석진의원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자 노인의 총 진료비는 2008년 10조 4,900억원에서 2016년 25조 187억원으로 14조 5287억원이나 급증했다. 총 진료비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2008년 29.9%에서 2016년 38.7%로 높아졌다.

보건사회연구원 자료에 따르면 건강보험상 65세 이상 고령자 진료비는 2020년 45.6%, 2030년엔 65.4%까지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2026년은 한국이 초고령사회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되는 해다. 보사연은 또  2060년에는 노인 진료비만 최대 390조7949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측했다.

강석진 의원은 “초고령사회의 진입에 대비해, 노인들의 욕구가 정확히 반영된, 의료와 요양이 통합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노인의료복지서비스 제공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