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티안재단, 외국화상아동 치료지원
베스티안재단, 외국화상아동 치료지원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7.09.08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스티안재단(이사장 김경식)이 2월 탄자니아에서 화상을 입은 아동 예쎄윌라(8세)을 초청해 지난 8월까지 베스티안 서울병원에서 세 차례의 수술을 받는 등 전문적인 화상치료를 지원했다. 

예쎄는 "훌륭한 사람이 되어 한국에 꼭 오겠다"며 화상치료에 대한 감사의 말을 전했다.

베스티안재단은 저소득 화상환자 의료비, 생계비 등을 지원하며 아동의 화상 예방을 위해 어린이집을 비롯하여 아동과 보호자, 교사 대상의 예방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