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고지혈증 복합제 '로타칸'
고혈압-고지혈증 복합제 '로타칸'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7.08.0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십자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녹십자가 고혈압-고지혈증 복합제 로타칸(성분명 칸데사르탄+로수바스타틴)을 출시했다.

로타칸은 고혈압과 고지혈증에 각각 특징있는 단일제 성분을 조합해 1일 1회 복용만으로 양 질환을 동시 치료한다.

5/8mg, 10/8mg, 10/16mg, 20/32mg 등 4가지 용량으로 출시돼 의료진의 선택의 폭과  환자의 복용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녹십자는 "로타칸 출시로 기존 고중성지방혈증 리피딜슈프라, 복합형 고지혈증 치료제 콜립ㆍ다비듀오 등과 함께 대사증후군 치료제 라인업이 강화됐다”며 "앞으로도 대사증후군 치료제 중심으로 처방의약품 제품군을 늘려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