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진단시약 전문 공장 준공
LG화학, 진단시약 전문 공장 준공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7.07.17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LG화학이 7월 17일 충북 청주시 오송 공장에 체외진단용 진단시약 전용 공장을 세웠다.

지상 1층 연면적 2,370㎡ 규모의 이 공장은 이달부터 알레르기, 혈액검사 등에 사용되는 면역진단 시약과 호흡기 바이러스, 결핵 진단 등에 사용되는 분자진단 시약 등 총 12종의 제품을 본격 생산한다.

LG화학은 이번 공장 준공으로 국내 업계 상위 수준인 연간 최대 1,900만회 테스트(Test) 분량의 제품 생산능력을 확보, 다국적 기업들이 주도하고 있는 국내 진단시약 시장에서 본격 경쟁이 가능한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회사는 향후에도 지속적인 증설과 제품 다변화를 통해 국내를 넘어 중국 등 해외 시장도 적극 공략, 지속적으로 사업을 성장시켜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