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약 | 신약개발
녹십자 목암연구소 외부 자문받고 '글로벌 시동'
입력 : 2017.05.11 15:00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녹십자의 목암생명과학연구소가 외부 자문단 평가를 통해 국내에서 벗어나 글로벌 도약을 위한 진단을 받았다.

연구소는 지난 8일부터 이틀간 녹십자 R&D센터에서 세계적인 석학으로 구성된 연구자문위원회(TRAC)를 개최했다.

이날 초청된 자문위원은 미국 감염병 전문연구재단 이드리(IDRI) 연구소장 스티브 리드(Steve Reed) 박사, 미국 셀젠의 부회장인 조호성 박사, 미국심장질환연구소 마이오카디아(MyoKardia) 최고경영자 준 리 (June Lee), 쿨리(Cooley) 로펌의 미쉘 류(Michelle Rhyu) 파트너 변호사, 프리랜서 컨설턴트 글렌 피어스(Glenn Pierce) 박사 등 5명이다.

자문위원들은 각 전문분야 별(특허, 임상디자인, 항암제, 백신, 희귀질환치료제) 5개의 그룹으로 나뉘어 연구과제를 검토하고 과제의 개발 방향에 대한 진지하게 논의했다.

연구소에 따르면 자문위원들은 지난 1년간 연구업적에 대해 찬사와 함께 신규 과제에 성공적인 미래지향적 가치 창출을 기대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아울러 목암연구소와 지속적인 교류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목암연구소는 이번 행사에서 2015년부터 세계적인 석학을 초청해 진행하는 Mogam Lecture Series도 동시 개최해 강연자 조호성 박사와 스티브 리드 박사는 각각 과학의 사업성(The Business of Science)과 신규 면역증강제(Novel adjuvants)라는 주제로 강연한 후 연구원들과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news@medical-tribune.co.kr
     관련기사
제약산업 글로벌시대 필수조건 '약가정책·연구개발'
목암연구소 창립 33주년
김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디칼트리뷴(http://www.medical-tribun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 가정의학과 · 감염내과
· 결핵과 · 기초의학
· 기타일반 · 내과
· 내분비내과 · 류마티스내과
· 마취과 · 마취통증의학과
· 방사선종양학과 · 비뇨기과
· 산부인과 · 산업의학과
· 성형외과 · 소아청소년과
· 소화기내과 · 순환기내과
· 신경과 · 신경외과
· 신장내과 · 심장내과
· 심장혈관외과 · 안과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