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료원-인하대병원 ‘행복인천 암관리사업’
인천의료원-인하대병원 ‘행복인천 암관리사업’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7.02.09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의료원(원장 김철수)과 인하대병원(원장 김영모)이 ‘행복 인천 암 관리 통합 지원 사업(이하 암 관리 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7년부터 새롭게 선을 보이는 인천의료원의 암 관리 사업은 ‘인천 손은 藥손 의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인천 시민 중 건강보험 하위 50%, 의료급여 수급자, 차상위 계층 등을 위한 지원 사업이다.

국가 5대암(위·간·대장·유방·자궁경부암)을 비롯해 폐암까지 국가 암 지원 사업과 별도로 인천시와 인천의료원이 공동으로 1인 최대 500만원 한도로 지원한다.

김철수 의료원장은 “인천 시민의 건강을 지키는데 인하대병원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다”라며 “암 관리 사업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에 김영모 인하대병원장 역시 “사업 운영과 시민들의 암 극복을 위해 의료원과 아낌없는 교류를 할 것”이라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