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렴환자 160만명, 절반이 10세 미만
폐렴환자 160만명, 절반이 10세 미만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7.01.19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성질환 고령자 백신예방접종 필수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지난해 국내 폐렴환자가 약 159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절반은 10세 미만 어린이이며. 80세 이상에서 가장 많이 증가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19일 발표한 최근 폐렴 진료정보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11~2015년에 연평균 약 155만명이 폐렴진료를 받았으며, 지난해에는 159만명이었다.

10세 미만 연령대에서 가장 많은 수를 차지했으며, 20대가 가장 낮았다. 80세 이상 고령자는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약 6%이지만 최근 5년간 환자수가 가장 많이 증가했다.

지난해 입원환자 1인당 평균 진료비용은 약 182만원으로 2011년에 비해 36만원 증가했으며, 외래환자의 평균 진료비용은 약 6만원으로 5년 전과 비슷했다.

1인 당 평균 입원일수는 약 11일, 내원일수는 약 3일로 5년간 별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폐렴 발생 시기는 일반적으로 9월부터 시작해 다음해 4월까지이며 이는 환절기 및 겨울철 면역력 저하와 독감환자 증가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심사평가원은 "폐렴은 주로 유소아층에 발생하고 고령자에서는 주요 사망원인 중 하나인 만큼 백신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만성질환을 가진 65세 이상 환자는 독감 및 폐렴구균백신 접종은 필수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