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광욕, 면역력향상·암예방 효과
일광욕, 면역력향상·암예방 효과
  • 송정현 기자
  • 승인 2016.12.2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색광으로도 햇빛 대체 가능

[메디칼트리뷴 송정현 기자]   햇빛이 신체 면역기능에 영향을 주는 메커니즘은 아직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일광욕이 면역력 향상 및 암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자외선(UV)은 비타민D의 합성을 촉진하고 멜라닌을 생성하지만 피부암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미국 조지타운대학 제라드 아헌(Gerard P. Ahern) 교수는 인간과 실험쥐의 T 림프구에 빛을 쏘인 결과 T 림프구가 활성된다는 사실을 Scientific Reports에 발표했다.

이번 연구에서 새롭게 드러난 사실은 햇빛이 아니라도 청색광이 존재하는 특수램프에도 T 림프구가 반응한다는 점이다. T림프구가 활발히 움직이면 신체에 침입한 균을 제거해 면역력이 증가된다.

아헌 교수는 "청색광선은 인체에 안전한 만큼 햇빛에 직접 노출하지 않고 청색광을 이용하면 피부암 발생위험을 낮추면서 면역력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