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자궁경부암백신 피해자 57명 2차 제소
日자궁경부암백신 피해자 57명 2차 제소
  • 이민태 기자
  • 승인 2016.12.15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금까지 원고 총 119명으로 늘어

[메디칼트리뷴 이민태 기자]   자궁경부암백신 접종 후 부작용을 호소하는 일본의 15~22세 여성 57명이 12월 14일 일본정부와 제약사 2곳을 대상으로 총 8억 5,500만엔(약 100억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냈다.

이번 소송은 도쿄, 나고야, 오사카, 후쿠오카 등 4개 지방법원에 제기했으며 지난 7월에 이은 2차 소송으로 지금까지 원고는 총 119명에 달한다.

원고가 문제 삼은 백신은 GSK의 서바릭스와 MSD의 가다실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