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호출 의사 진료안하면 신분상 엄중 조치"
"응급호출 의사 진료안하면 신분상 엄중 조치"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10.19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병원 응급실 진료시스템 개선 발표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전북대병원이 중증외상 소아환자의 사망사건 발생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발표하고 진료시스템 개선을 약속했다.

병원은 19일 지역내에서 발생하는 모든 중증응급환자에게 골든타임내 최상의 진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및 저희 병원의 중증응급환자 치료 규정에 따라 주 진료과 및 관련 진료과가 결정되면 즉각 해당 진료과의 당직전문의를 호출하는 시스템을 강화한다.

호출받은 당직전문의는 해당 응급환자를 신속하게 직접 진료해야 하며, 호출받은 당직전문의가 환자진료에 직접 참여하지 않을 경우 신분상 엄중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병원측은 의료진에게 응급의료 관련 규정에 대해 주기적으로 안내 및 홍보를 하고 인근 주변지역 응급의료기관과의 연락체계 구축, 워크숍, 세미나 등 응급의료 관련 정보를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