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항암주사제 아프리카 공급
보령제약 항암주사제 아프리카 공급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10.19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보령제약의 항암제 에이디마이신 등 주사제 3종류가 아프리카게 수출된다. 보령은 올해 6월 케냐와 나이지리아에 약 84억원 규모의 항생제 공급 계약을 맺은 바 있다.

보령제약(대표 최태홍)은 10월 19일 남아공 제약기업 키아라 헬스(Kiara Health)와 항암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10개국 (남아공, 나미비아, 보츠와나, 짐바브웨, 우간다, 탄자니아, 나이지리아, 에티오피아, 르완다, 케냐)에 5년간 총 78억원어치를 공급한다는 내용이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요하네스버그에 본사를 둔 키아라헬스는 아프리카 전지역에 16개 지점을 두고 있는 아프리카 대표적인 의약품 유통기업이다.

보령은 이번 계약이 현지 기업과 직접 파트너십을 맺은 점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향후 큰 성장이 기대되는 아프리카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글로벌 제약시장 조사기관인 IMS 헬스에 따르면 2012년 180억달러 규모였던 아프리카 제약시장은 연평균 10.6%씩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2020년에는 450억달러 규모로 확대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