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램시마' 누적 수출액 1조원 넘어
셀트리온 '램시마' 누적 수출액 1조원 넘어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10.19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램시마의 누적 수출액이 1조원을 넘어섰다. 셀트리온은 19일 계열사인 셀트리온헬스케어의 통관기준 해외수출 누적 수출액이 1조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셀트리온의 바이오의약품 해외 유통 및 마케팅을 전담하는 셀트리온헬스케어는 2012년 8천만원의 의약품 수출을 시작으로 2013년 181억원, 2014년 1,099억원, 2015년에는 국내 의약품 수출 기록으로는 최고인 4,944억원 어치를 수출하며 큰 폭으로 성장했다.

특히 이 수출액은 독자 개발한 바이오의약품인 램시마 단독으로 이루어졌다. 램시마는 유럽 출시 1년만에 시장점유율 40%를 달성했으며, 오는 11월 미국 시장에 진출되면 누적 수출액은 가파르게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측은 램시마 단일 품목으로 연매출 1조원 이상 달성도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