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왕절개 후에도 자연분만 충분히 가능
제왕절개 후에도 자연분만 충분히 가능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10.04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성모병원 평균치보다 높은 86% 성공률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제왕절개로 출산한 경험이 있어도 자연분만이 충분히 가능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가톨릭대 여의도성모병원 산부인과 VBAC(제왕절개 후 자연분만) 팀은 최근 5년간 2,700여명의 임신부에 적용한 결과 85.5%의 성공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자궁파열 등의 위험도는 0.3%였고  8명 중 5명은 부분 자궁파열, 3명은 완전 자궁파열이었고, 태아사망과 자궁적출은 각각 1명이었다.

학계 보고에 의하면 VBAC 성공률은 일반적으로 약 75%로 알려져 있으며 산모의 자궁상태에 따라 최대 49%까지 낮아진다.

합병증으로는 부분 및 전체 자궁 파열 위험이 0.7%, 자연 진통이 오는 경우는 0.4%, 유도시 1.1%의 위험도가 있다고 알려져 있다.

산부인과 이영 교수는 "출산 시 잘못된 정보로 무조건 제왕절개 수술을 하여 자연분만에 대한 아쉬움이 남거나 수술로 인한 회복이 어려워 고생했던 환자들에게 VBAC 출산은 고통이 덜하고 빠른 회복이 가능해 높은 만족감을 주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