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부천 김범태 교수 색전증 방지 장치 개발
순천향부천 김범태 교수 색전증 방지 장치 개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05.03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신경외과 김범태 교수가 뇌혈관내 수술 중 색전증을 방지하는 장치를 개발해 최근 특허 등록했다.

이 장치는 수술 도중 색전증으로 혈관이 막히지 않도록 식염수를 주입할 때 이를 감지해 주는 도구로 중단과 주입시 시술자에게 알람으로 알려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