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간환자 비타민D 부족시 증상 악화
지방간환자 비타민D 부족시 증상 악화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02.0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간이 있는 비만환자에서 비타민D가 부족할 경우 지방간이나 대사질환이 악화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양혜란 교수팀은 소아청소년 94명을 대상으로 지방간 질환의 유무 및 상태와 비타민D의 관련성을 분석해 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에 발표했다.

교수팀은 대상자를 정상간(32명), 단순지방간(15명), 비알콜성 지방간염(47명)의 세 군으로 나누고, 비타민 D 농도, 골밀도 수치, 중성지방의 혈중농도, 간섬유화 점수 등을 비교했다.

그 결과, 3개군 간에 비타민D 농도와 골밀도 수치에서 유의차는 없었다.

하지만 정상간 환자군에 비해 단순지방간이나 비알콜성 지방간염 환자군에서는 염증수치(CRP), 인슐린저항성 지표(HOMA-IR), 그리고 간섬유화 점수에서 유의차를 보였다.

특히 지방간이 있는 비만 소아청소년군에서는 혈중 비타민D 농도와 인슐린저항성 지표 및 간섬유화 점수가 비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론적으로 비만 합병증으로 비알콜성 지방간염이 발생한 소아청소년에서 혈중 비타민D가 부족하면 인슐린 저항성과 지방간을 악화시킬 수 있는 만큼 체계적인 치료가 필요한 것으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