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픽스 자살 경고문구 삭제할만한 증거 부족"
"챔픽스 자살 경고문구 삭제할만한 증거 부족"
  • 이민태 기자
  • 승인 2014.10.1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FDA검토관 주장

미FDA검토관이 화이자의 금연약 ‘챈틱스(국내 상품명 챔픽스)'의 자살위험에 대한 블랙박스 경고문구 제거에 대한 증거가 부족하다고 밝혔다.

챔픽스는 지난 2009년 약물사용자 중 졸음 및 자살충동 등의 부작용이 보고돼 블랙박스 경고문구를 부착했었다.

화이자측은 시판 후 관련 임상시험자료를 제출했지만, FDA검토관은 시험자료가 충분한 증거가 되지 못한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