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의료기기 R&D 지정병원에 150억 지원
산업부, 의료기기 R&D 지정병원에 150억 지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4.09.25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톨릭서울성모, 고려대, 분당서울대 선정

산업통상자원부가 의료기기산업을 차세대 성장동력을 육성하기 위해 총 150억원의 연구지원금을 지원한다.

산업부는 25일 역삼동 르네상스호텔에서 가톨릭서울성모병원, 고려대, 분당서울대병원 등 3곳과 병원-기업 상시협력 연구개발실을 설치하는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들 병원에서는 국가중점전략기술의 조기성과 창출을 위해 향후 5년간 매년 10억원씩 지원된다.

이를 위해 분당서울대병원은 방사선·비전리 진단치료기기, 고려대는 생체현상측정기기, 서울성모는 체외진단용기기 연구에 특화된 병원으로 선정됐다.

이번에 설치되는 병원-기업 연구개발실에서 병원은 아이디어 제시, 연구개발 인프라제공, 임상시험, 개발제품에 대한 컨설팅 등의 역할을 담당한다.

동시에 기업은 병원에 설치된 상시협력 연구개발실에서, 병원과 공동 연구개발하고, 시제품을 제작하며 사업화·마케팅에 활용하는 역할을 맡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