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세계수면학회 국내 유치
2015년 세계수면학회 국내 유치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2.10.15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위원장에 삼성서울 홍승봉 교수

세계수면학회가 2015년 한국에서 열린다고 15일 대한수면학회가 밝혔다.

2년마다 3월 중 열리는 세계수면학회는 같은 달 16일 세계 수면의 날을 기념해 전 세계에서 수면건강과 관련된 각종 행사가 열리는 전세계적인 행사로 중국과 일본 보다 앞서 열리게 된다.

특히 대한수면학회가 2006년 들어 출범해 경력이 일천해 미국, 일본, 유럽보다 늦은 상황에서 세계적 대회를 유치한 것은 국내 수면의학에 뛰어든 의사들이 하나 둘 늘면서 연구논문 발표가 급증하고, 해외학회 활동이 활발해진 덕분. 아울러 국위선양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직위원장으로 선출된 삼성서울병원 신경과 홍승봉 교수는 "수면장애가 심각한 건강문제는 물론 일상생활의 지장으로 엉청난 사회 경제적인 손실을 발생시키는 만큼 이번 대회를 통해 수면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고취시키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세계대회 유치를 계기로 수면다원검사가 건강보험 급여 대상이 될지에 대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수면다원검사는 수면장애를 진단하는데 필요한 방법으로 현재 보험대상이 아니라서 상당수의 수면장애 환자들이 제 때 치료를 받지 못하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홍 교수에 따르면 현재 수면다원검사는 미국, 일본, 유럽은 물론 대만, 홍콩, 싱가폴, 필리핀 등 아시아 국가들에서도 오래전부터 수면다원검사는 의료보험으로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