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스마트·그린 장례식 선도
삼성서울병원 스마트·그린 장례식 선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1.05.3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례비용 즉시 산정, 연간 1억 8천만원 절약

 

준비할 것이 너무 많은 장례식. 기존에는 장례식장에 직접 가서 장례용품을 앨범이나 인쇄물로 선택했지만 이제는 IT기기로 간편하게 선택, 결정할 수 있게 됐다.

삼성서울병원이 태블릿 PC인 갤럭시 탭을 이용한 장례식장 'SMART 상담 시스템'을 개발, 6월 1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 시스템은 상주가 갤럭시탭 화면을 보면서 빈소, 장례용품, 상복은 물론 식사, 제단 꽃장식 등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제공하는 모든 서비스를 종류별로 비교해 선택할 수 있다. 그 결과를 자동적으로 취합해 예상 장례비용도 즉시 산정해 준다.

이 시스템은 상주들에게는 편의성을, 장례식장 측에는 비용 절약을 가져다 주는 이른바 그린 장례식을 유도한다.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의 경우 장례 상담 과정에서 상담용 팜플랫, 각종 계약서 등 20여 장의 서류를 상주에게 제공하는데 이는 한달이면 4000여장, 돈으로 환산하면 1천만원에 달한다.

병원측은 올해 2월 도입한 전자방명록과 이 시스템의 도입으로 연간 최대 1억 8천만원의 경비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삼성서울병원은 지난해 11월 일반인 대상 스마트폰용 ‘아름다운 작별-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장례절차, 고인 검색, 문상 시 예절과 옷차림, 등 다양한 장례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